이데일리

  • BTC
    비트코인
  • ETH
    이더리움
  • XRP
    리플
  • BCH
    비트코인캐시
  • LTC
    라이트코인
  • EOS
    이오스
  • DASH
    대시
  • XMR
    모네로
  • QTUM
    퀀텀
  • ETC
    이더리움클래식
    BCH
  • 현재가 0

    등락률 - -

  • -

    -

  • 24시간
  • 1주
  • 1달
  • 1년

22 : 34 (한국시간기준)

자세히보기

'암호화폐 투자권유? 5가지 사항 먼저 체크하세요'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 고객상담 매뉴얼 정비
금융사기 피해방지 위한 주요 점검사항 제시
두나무 제공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대고객 홍보 강화의 일환으로 묻지마 투자 사기 방지를 위한 대책 마련에 적극 나선다고 운영사인 두나무가 18일 밝혔다.

이를 위해 업비트는 암호화폐 투자시 유의사항을 담은 ‘고객상담 사전 체크리스트’를 자사 고객센터인 업비트 라운지 상담과정에 도입한다.

국내 암호화폐 시장은 아직 인허가 제도 부재로 검증되지 않은 거래소들이 활동 중이며, 이를 통해 가치가 없는 암호화폐가 발행되고 투자자가 모집되는 등 피해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또, 투자가 이뤄진 후에는 거래소 폐쇄나 대표자 잠적 등의 문제가 야기되기도 해 피해 확산을 막기 위한 가이드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업비트는 암호화폐 투자 전 꼭 확인해야 할 체크사항을 공개하고 이를 고객상담 과정에 포함해 투자자들이 다단계나 유사수신 사기에 휘말리지 않도록 사고 예방에 힘쓰고자 이번 조치를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업비트가 제시하는 다섯 가지 가이드라인을 보면 △암호화폐 거래소가 아닌 장소에서 열리는 설명회에 참석해 거래소 가입을 권유 받았을 경우 △지인에게 투자를 권유해 성공하면 소개수당이나 배당 등 보상을 지급받기로 한 경우 사기에 해당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투자하려는 암호화폐가 업비트에 상장 예정이라는 설명을 들었을 때 이 또한 경계해야 하며 △암호화폐 발행 업체가 업비트와 제휴 관계라고 할 경우 반드시 투자 전 업비트 고객센터에 문의해 사실관계를 확인할 것을 권장했다.

끝으로 △해당 거래소 사이트에 거래량, 소재지, 보안인증 표기 등 기본 정보가 누락되어 있거나, 메뉴를 클릭해도 화면이 작동하지 않을 경우 전형적인 금융사기에 해당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두나무 관계자는 “암호화폐와 관련된 사건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투자자 보호와 함께 시장 정화에 앞장서기 위해 사전 체크리스트를 도입하게 됐다”며 “금융사기가 의심되거나 피해가 발생했을 경우 관련 금융기관 및 수사기관에 즉각 신고해 사고를 줄이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