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BTC
    비트코인
  • ETH
    이더리움
  • XRP
    리플
  • BCH
    비트코인캐시
  • LTC
    라이트코인
  • EOS
    이오스
  • DASH
    대시
  • XMR
    모네로
  • QTUM
    퀀텀
  • ETC
    이더리움클래식
    BCH
  • 현재가 0

    등락률 - -

  • -

    -

  • 24시간
  • 1주
  • 1달
  • 1년

22 : 34 (한국시간기준)

자세히보기

'유튜버 피습' 40대 영장심사 출석…'죄송하다'

'유튜버 피습' 40대 男, 강도살인미수 혐의로 영장심사 출석
"피해자에게 할 말 없냐" 질문에…"잘못했다"
경찰, 오늘 인터폴에 호주 도피 공범 수사공조 요청 예정
법원 (사진=이데일리 DB)
[이데일리 김보겸 기자] 암호화폐 투자 유튜버를 흉기로 공격한 혐의를 받는 40대 남성이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법원에 출석했다.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쯤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호주로 도피한 공범에 대해 경찰은 오늘 안에 인터폴 수사 공조 요청을 할 계획이다.

서울동부지법은 13일 오전 10시 반부터 박정길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강도살인미수 혐의를 받는 40대 남성 박모씨의 영장실질심사를 진행했다.

이날 법원에 도착한 박씨는 마스크와 모자로 얼굴을 가린 채 입장했다. A씨는 법정에 들어서기 전 ‘피해자에게 하실 말씀 없느냐’는 질문에 “죄송합니다” “잘못했습니다”라고 답했다. 다만 ‘혐의를 인정하시냐’, ‘투자 손실 때문에 범행을 저질렀느냐’, ‘공범과는 무슨 관계냐’ 등 질문에는 대답하지 않았다.

앞서 박씨는 지난 9일 50대 남성 A씨와 함께 서울 성동구 아파트 엘리베이터 안에서 암호화폐 관련 투자 정보 방송을 하는 유튜버 B씨를 폭행하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B씨를 따라 엘리베이터에 타고 사제 수갑을 채운 뒤 흉기를 휘두르고 달아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이들이 범행 전 미리 엘리베이터 폐쇄회로(CC)TV에 스프레이칠을 하는 등 사전에 범행을 계획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범행 직후 도주한 박씨는 지난 11일 오후 5시쯤 수원역에서 경찰에 체포됐다. 공범 A씨는 범행 당일 홍콩을 거쳐 호주로 도피했다. A씨에 대해선 체포영장이 발부됐으며 이르면 오늘 안에 인터폴에 공조를 요청한다.

한편 공격당한 유튜버 B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으며, 수사당국에 신변보호 요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