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BTC
    비트코인
  • ETH
    이더리움
  • XRP
    리플
  • BCH
    비트코인캐시
  • LTC
    라이트코인
  • EOS
    이오스
  • DASH
    대시
  • XMR
    모네로
  • QTUM
    퀀텀
  • ETC
    이더리움클래식
    BCH
  • 현재가 0

    등락률 - -

  • -

    -

  • 24시간
  • 1주
  • 1달
  • 1년

22 : 34 (한국시간기준)

자세히보기

북한, 내년에도 블록체인 국제 컨퍼런스..'암호화폐 관심 높아'

주최측, 올 4월 행사 성과 올렸다며 초청장 발송
"겨울에 마식령스키장 휴양도 연계하라" 문구도
블록체인 기술-암호화폐 자금조달 등 주목 분석
평양 블록체인&암호화폐 콘퍼런스 공식 홈페이지 초기화면 캡처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북한이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블록체인을 주제로 한 국제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최근 암호화폐 해킹 연루설 등이 제기되는 북한이 블록체인 활용 방안에 대한 고민을 계속하며 국제적인 흐름을 엿보는 것으로 풀이된다.

10일 NK경제와 관련 업계에 따르면 조선친선협회는 까오 데 베노스 회장 명의로 지난해 행사 관심·참여자 등에게 내년 2월 평양 과학기술전당에서 ‘평양 블록체인&암호화폐 콘퍼런스’(Pyeongyang Blockchain and Cryptocurrency Conference)를 개최한다는 초청장을 발송했다.

이 단체는 올해 4월 평양에서 열린 블록체인 콘퍼런스를 주최했던 곳으로, 첫 행사가 국제적인 관심 속에 순조롭게 진행되면서 탄력을 받아 2회 행사를 준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협회는 행사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올해 행사가 성공리에 개최됐다는 점을 강조하며 “2020년 2월 22일부터 29일까지 다음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또 행사와 함께 북한이 자랑하는 휴양시설인 마식령 스키장에서 겨울 스포츠를 즐길 것을 권고하는 내용도 덧붙였다. 다만 남한은 물론 일본, 이스라엘 국적자는 참여를 제한하고 있으나, 미국 국적자는 참여 가능하다.

문의처로 기재된 전화번호는 스페인 국가번호(34)를 사용하고 있다. 스페인에는 올해 습격사건으로 관심이 쏠렸던 북한대사관이 소재하고 있으며, 이탈리아와 함께 북한 정권과 친분이 있는 인사들이 있는 곳이기도 하다. 주관 단체인 조선친선협회의 베노스 회장도 고(故)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과 친분이 있는 것으로 알려진 인물로, IT 개발자 출신으로서 스페인에서 북한 관련 활동과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북한은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블록체인은 현재 낙후한 북한의 사회·IT 인프라 체계를 개선할 대안으로, 암호화폐는 국제사회의 대북제재를 돌파할 수단으로 각각 주목하는 요소로 꼽힌다.

특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취임 이후 디지털 전환 같은 정보화 추진과 더불어, 기존 정치세력의 기득권을 해소할 방안으로 블록체인이 꼽히기도 한다. 이를 통해 배급이나 인프라 투자 등에 대한 투명성을 높이고, 디지털 시스템 구축 같은 디지털 전환에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암호화폐의 경우에도 통치 자금 마련 등과 연결돼 중요한 요소로 꼽힌다. 해킹을 통해 데이터에 암호를 걸어 잠근 뒤 암호화폐로 댓가를 요구하는 ‘랜섬웨어’처럼 사이버 범죄 이익을 도모하거나, 나아가 아예 암호화폐 보유자나 거래소를 해킹하는 사건에 북한 정권 차원의 개입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주요 외신 보도에 따르면 북한 정부의 후원을 받은 해킹 조직이 암호화폐 거래소 등을 해킹, 약 20억달러(약 2조4000억원)를 마련해 대량살상무기(WMD) 개발에 필요한 자금으로 흘러들어갔다는 국제연합(UN)의 보고서가 나와 파장이 일기도 했다.

물론 북한은 이에 대해 강하게 부인했지만, 보안·블록체인 등 관련 업계에서는 북한 해킹세력의 암호화폐 거래소 해킹 시도가 빈번하다고 입을 모은다. 국내 보안업체들은 물론 미국·러시아 보안업체 관계자들은 “북한은 정권 차원에서 후원하는 해킹 공격 조직이 금전 탈취를 목적으로 움직이는 특수성이 있다”며 “암호화폐의 경우 추적이 어렵고 국제적인 거래가 가능하기 때문에, 현재 경제제재로 자금 조달이 쉽지 않은 북한 입장에서는 매력적인 대상”이라고 말했다.

행사 장소로 소개된 평양 과학기술전당 전경. 출처: 컨퍼런스 행사 홈페이지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