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BTC
    비트코인
  • ETH
    이더리움
  • XRP
    리플
  • BCH
    비트코인캐시
  • LTC
    라이트코인
  • EOS
    이오스
  • DASH
    대시
  • XMR
    모네로
  • QTUM
    퀀텀
  • ETC
    이더리움클래식
    BCH
  • 현재가 0

    등락률 - -

  • -

    -

  • 24시간
  • 1주
  • 1달
  • 1년

22 : 34 (한국시간기준)

자세히보기

'전자문서 특화 블록체인' 엑스블록체인 메인넷 출시

권용석 엑스블록시스템즈 CTO가 5일 서울 강남구 스파크플러스에서 진행한 엑스블록체인 메인넷 보고회에서 발표하고 있다. 엑스블록시스템즈 제공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블록체인 개발업체 엑스블록시스템즈는 전자문서에 특화한 블록체인 플랫폼 엑스블록체인(X blockchain) 메인넷 개발을 완료했다고 5일 밝혔다.

엑스블록체인은 전자문서의 위·변조 여부를 블록체인을 통해 검증하고, 나아가 분산저장을 통해 보관 관리에 따른 문제도 해소해주는 역할을 한다.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 스파크플러스에서 진행한 기술보고회에서 권용석 엑스블록시스템즈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엑스블록체인 메인넷은 기존의 선형적인 블록체인을 다차원으로 구현, 실제 서비스에 상용화할 수 있는 준비가 된 상태”라며 “기존의 블록체인이 가진 컴퓨팅 파워, 속도, 노드 운영의 한계를 뛰어넘는 시도였다”고 말했다.

엑스블록체인은 암호화폐 자산이 오가는 애셋체인(Asset Chain)과 데이터의 전송기록만 다루는 데이터체인(Data Chain)으로 구성했다. 이를 통해 암호화폐 기반 자산 저장·이동과 데이터 검증을 진행한다.

권 CTO는 과거 연예인 학력위조 논란 사례를 언급하며 “해외 대학의 학위 증명서에 대한 위조 여부를 가릴 때, 현재는 상대 기관이 응하지 않거나 응하더라도 최소 며칠씩 걸리는 문제를 해소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보여준 시연에서 미국의 한 대학 학위 취득 증명서의 진위여부를 실시간으로 가려내는 점을 소개했다.

그는 “앞으로 모든 전자문서는 엑스블록체인에 기록됨으로써, 학력 위변조, 원산지재증명서류 위변조, 공공문서의 위변조 등의 위험으로부터 탈피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기존에 한국에서 특허가 등록되고, 이후 해외 PCT출원을 기반으로 해외에서의 특허등록을 통해 다차원구조의 모든 블록체인은 애스톤의 엑스블록체인에 의해 구현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 분실이나 손실이 일어날 수 있는 전자문서의 저장·보관 문제를 블록체인의 분산저장 원리로 해소하고, 필요시 이를 바로 재구성해 보여줄 수 있는 체계도 갖췄다고 덧붙였다.

엑스블록시스템즈 관계자는 “엑스블록체인은 수시로 생성되고, 변경되고, 삭제되는 여러 전자문서의 형태는 의료제증명서류, 졸업증명서 같은 학업증명서류, 기업에서 발행하는 재직증명서류 등이 블록체인을 통해 무결성 검증이 가능하다”며 “현재 국내에서는 전자정부의 실증화에 싱가포르를 비롯한 동남아에서는 싱가포르 투자기관과 합작법인 설립을 통해 실증화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