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도자 경험 없는 J.J. 레딕, NBA LA레이커스 지휘봉 잡는다

  • 등록 2024-06-21 오전 9:13:43

    수정 2024-06-21 오전 9:13:43

LA레이커스 새 사령탑을 맡게 된 NBA 스타플레이어 출신 해설사 J.J. 레딕. 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성적부진을 이유로 다빈 햄 감독을 경질한 미국프로농구(NBA) LA레이커스가 새 사령탑으로 코치 경험이 없는 J.J. 레딕(39)을 선택했다.

미국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21일(이하 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레이커스가 레딕과 4년 계약에 합의했다”고 전했다.

레딕은 NBA에서 15년간 활약한 스타플레이어 출신이다. 2006~07시즌에 데뷔해 2020~21시즌을 끝으로 은퇴할 때까지 통산 940경기에 출전했다. 통산 평균 12.8점 2.0리바운드 2.0아시스트를 기록했다.

특히 레딕은 선수 시절 리그를 대표하는 3점 슈터로 이름을 날렸다. 경기당 평균 2.1개 3점슛을 성공시켰고 3점슛 성공률은 41.5%에 이르렀다.

선수 시절 이미 유튜브 활동을 시작했던 레딕은 공식 은퇴 후 본격적으로 방송 활동을 펼쳤다. ESPN의 분석가 및 해설가로 활약하면서 르브론 제임스와 함께 팟캐스트도 론칭했다.

레딕은 현재 레이커스에서 활약 중인 제임스와 1984년생 동갑내기 친구다. 그래서 레딕이 레이커스 감독으로 오는 데 제임스의 입김이 크게 작용한 것 아니냐는 추측도 나온다.

레딕이 공식적으로 지도자 경력이 없다는 점은 우려스러운 부분이다. 감독은 물론 어시스턴트 코치를 맡은 적도 없다. 하지만 NBA에선 지도자 경험 없이 감독을 맡아 성공한 케이스가 여럿 있다. 올 시즌 댈러스 매버릭스를 챔피언결정전에 올린 제이슨 키드 감독도 2013년 코치를 거치지 않고 뉴저지 네츠(현 브루클린 네츠) 감독을 곧바로 맡은 바 있다.

레이커스는 이번 시즌 르브론 제임스, 앤서니 데이비스 등 호화 멤버를 갖추고도 정규시즌 47승 35패(서부컨퍼런스 7위)에 그쳤다. 플레이오프에서도 1라운드 탈락의 쓴맛을 봤다. 결국 시즌을 마친 뒤 햄 감독을 전격 경질했다

당초 레이커스가 점찍었던 1순위 사령탑은 댄 헐리 코네티컷대 감독이었다. 헐리 감독은 2023, 2024년 두 시즌 연속 코네티컷대를 전미대학스포츠연맹(NCAA) 남자 농구 디비전1 우승으로 이끌었다. 심지어 조건도 6년 7000만달러로 파격적이었다.

하지만 헐리 감독은 레이커스의 제의를 거절했다. 레이커스는 결국 다른 대안을 찾았고 레딕에게 기회를 주기로 했다.

ESPN은 “레이커스는 레딕의 소통 능력과 뛰어난 농구 IQ를 높이 평가했다”며 “엘리트 코치진의 도움을 받으면 감독으로서 학습 곡선을 단축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모델처럼' 기념사진 촬영
  • 3억짜리 SUV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