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다다익선' 복원 기념 퍼포먼스

  • 등록 2022-09-15 오후 5:40:47

    수정 2022-09-15 오후 6:07:04

[이데일리 김태형 기자] 국립현대미술관은 15일 오후 경기도 과천시 국립현대미술관에서 ‘백남준 다다익선’ 보존·복원을 3년만에 완료하고 점등 및 재가동에 들어갔다.

‘다다익선’은 1988년 서울올림픽대회 등 국가적 행사와 맞물려 총 1,003대의 브라운관 모니터를 활용해 기획·제작된 상징적 작품으로 백남준 작품 중 최대 규모이다.

국립현대미술관은 이날 재가동 기념행사로 제막식 퍼포먼스 공연을 진행하고 아카이브 기획전 ‘다다익선: 즐거운 협연’을 내년 2월 26일까지 개최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