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솔' 16기 옥순 "父 80년도에 100억 벌어…엘리트 남편과 두달만 이혼"

  • 등록 2023-11-21 오전 8:11:24

    수정 2023-11-21 오전 8:11:24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나는 솔로’ 16기 옥순이 성형수술 의혹부터 집안의 재력까지 털어놨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20일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242회에는 ‘나는 솔로’ 16기 옥순(이나라)이 그녀를 따라다니는 각종 루머와 오해를 직접 해명하기 위해 사연자로 등장했다.

자칭 ‘나는 솔로’ 애청자였던 서장훈은 옥순을 보자마자 환하게 웃어 보이며 “내가 이분을 알아”라고 반겼고 이를 본 이수근은 “하여튼 아는 여자 많아”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사연자는 “2017년에 돌싱이 됐고 가까운 주변 사람들은 이혼 사실을 알고 있는데 부모님은 딸의 이혼이 알려지는 게 싫어 친척들에게 이혼 사실을 숨겼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방송 출연 후 친인척들이 이혼 사실을 알게 되며 계속 연락이 오고 있는 상황에서 부모님에게 두 번 상처를 드리는 것 같아 죄송하다”라고 털어놨다.

만나는 사람이 있냐는 보살들의 질문에 “예전 인연과 다시 알아가는 중”이라며 근황을 밝혔고 서장훈이 “(당시에) 그 사람과 왜 안 됐냐”라고 묻자 “결혼 준비까지 했지만 돌싱이 된 지 얼마 안 된 시기라 타이밍이 안 맞았던 것 같다. 방송 이후에 아직도 내가 솔로인 걸 알고 연락을 해왔다”며 답했다.

이어 이수근은 인생 이야기를 해달라고 말했고 사연자는 “사교 모임에서 만난 전 남편과 만난 지 세 번 만에 결혼을 하게 됐다”며 운을 뗐다. “첫 만남 일 년 후 연락해 다짜고짜 결혼을 하자고 하더라. 두 번째 만남엔 대관 이벤트를, 세 번째 만남엔 혼인 신고 도장을 찍어 가져왔다”며 “그렇게 두 달 만에 결혼하고 두 달 만에 이혼했다”라고 설명했다.

서로 너무 모르는 상태에서 급하게 결혼과 이혼을 하게 됐던 ‘엘리트’ 전 남편과의 이야기를 들은 이수근은 “나라는 집이 유복한 편이야?”라고 물었고 “아버지의 사업 성공으로 80년도 당시 100억을 벌었다. 고등학생 시절 용돈이 하루에 30만 원이었다”라고 답했다.

옆에서 이야기를 듣던 서장훈은 “너 이거 진짜야? 방송을 본 사람들은 그런 의문이 생길 수 있어”라며 물었고 이수근은 “진짜겠지. 굳이 왜 거짓말을 하겠어”라며 사연자를 대변했다.

멋쩍게 웃어 보인 사연자는 “저는 재산이 하나도 없고 전부 부모님 덕인데 저에 대한 논란이나 오해가 너무 많다”고 말했고, 방송 출연 이후 얻은 것과 잃은 것 중 뭐가 더 크냐는 질문에 “그래도 얻은 게 더 많은 것 같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서장훈은 “그럼 된 거야. 얻은 것들을 위해 잃는 것도 감수해야 하고 앞으로 시간이 지나면 (루머들은) 없어질 것”이라고 조언했고 이수근은 “무관심이 될 때 원래 나라로 돌아올 수 있다”면서도 “시간이 지나 인기를 다시 얻고 싶다면 내년에 있을 ‘보살팅’에 나와”라며 재치 있게 웃어넘겼다.

끝으로 “방송 이후 갑자기 다가오는 사람들을 100% 믿지마. 인간이 살아가는데 가장 큰 의미는 사람을 만나 사랑하는 건데 쉽게 결정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진심 어린 조언을 남겼다.

한편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KBS Joy에서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우리 엄마 맞아?
  • 토마토에 파묻혀
  • 개더워..고마워요, 주인님!
  • 공중부양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