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천운”…벌목 트럭 15m 추락 1초 전 비껴간 그랜저 ‘아찔’

  • 등록 2023-12-08 오후 12:47:23

    수정 2023-12-08 오후 12:47:23

[이데일리 강소영 기자] 강원 춘천에서 벌목 작업을 하던 트럭이 산 15m 아래 도로로 추락해 그랜저 차량을 덮친 가운데 사고 현장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반대편 차선에서 서행 중이던 운전자 A씨는 이를 목격해 사고 당시에 대해 “정말 놀랐다”고 언급했다.
(사진=SBS 화면 캡처)
8일 SBS에 따르면 지난 6일 오전 10시 57분쯤 춘천시 혈동리 한 임도에서 벌목 운반 차량이 산 아래로 굴러떨어지면서 도로에 있던 가로수가 꺾여 60대 운전자가 몰던 그랜저 승용차를 덮쳤다.

이 사고로 트럭 운전자와 그랜저 운전자 모두 가벼운 상처를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는데 이를 목격한 운전자 A씨는 온라인상에 아찔했던 당시 상황을 전했다.

A씨는 “6일 외근 나가는 길에 전혀 예상치도 못한 곳에서 (트럭이) 튀어나와 정말 놀랐다”며 “바로 차를 세워 119에 신고하고 탑승자 확인부터 했는데 운전자 한 명만 있었고 차량 운전석 부분은 형태조차 보이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실제 A씨가 공개한 블랙박스 영상을 보면 왼쪽 산에서 갑자기 벌목 차량 한 대가 산 아래로 추락하고 있다. 당시 검은색 그랜저 차량이 산쪽 가까운 도로를 지나고 있었고, 추락하던 트럭이 해당 차량의 조수석과 맞닿는 것을 볼 수 있다.
산에서 도로로 추락한 트럭의 모습.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이후 그랜저 차량은 1초 차이로 간신히 차량 전체가 깔리지 않고 비껴갈 수 있던 가운데 반대편에서 주행 중이던 A씨 차량 앞까지 목재들이 뒹굴었다.

사고를 목격하고 운전자를 돕기 위해 나섰다는 A씨는 “운전자가 차에 끼어 있어 구조대가 오기만을 기다리며 정신을 잃지 않게 옆에서 ‘정신차리라’고 소리쳤다”면서 “다른 운전자들도 나서서 목재 등을 치우며 차량 통행을 도왔으며 차들이 지나가게끔 신호도 보고 다들 남일이라 생각하지 않고 발벗고 나섰다”고 덧붙였다.

이후 10분쯤 지나 경찰과 소방대원들이 도착해 트럭 운전자를 꺼낼 수 있었다고.

A씨는 “다행히 전 서행 중이라 간신히 멈췄는데 지나가던 그랜저 차량은 추락하는 나무에 맞아 조수석에 탔던 분도 구급차에 실려 가더라. 운전자는 괜찮았다”며 “아마 조금 늦었다면 저나 그랜저 차주도 깔리지 않았을까 싶다”고 가슴을 쓸어내렸다.

그러면서 “이런 걸 천운이라고 해야할 것 같다”고 전했다.

트럭 운전자와 그랜저 탑승자 모두 가벼운 부상만 입은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네티즌들은 “정말 천운이다”라며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한국 사랑해요♥
  • 천상계 미녀
  • 손흥민, 부상에도 엄지척
  • 빌보드 노린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