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희진과 닮았던 ‘하우 스위트’ 뉴진스 민지 컴백 화보 아이템은?[누구템]

뉴욕 스트리트 브랜드 '노아' 상품 착용
지난해 무신사 손잡고 국내 진출
  • 등록 2024-05-10 오전 8:00:00

    수정 2024-05-10 오전 8:19:34

[이데일리 신수정 기자]
(사진=뉴시스,어도어)
뉴진스가 타이틀곡 ‘하우 스위트’를 선공개하고 가요계 복귀를 예고한 가운데 뉴진스 컴백 화보에서 민지가 입은 제품에도 관심이 쏠린다. 이 제품은 앞서 뉴진스 소속사 민희진 대표가 기자간담회를 진행하며 입었던 옷과 닮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뉴진스 민지의 컴백 화보 착장. (사진=어도어 홈페이지, 노아 홈페이지)
이번에 뉴진스 컴백 화보에서 민지가 입은 제품은 미국의 하이엔드 스트리트 브랜드 ‘노아(NOAH)’ 제품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노아의 23FW 시즌 ‘저지 롱 슬리브 폴로(Jersey Long Sleeve Polo)’ 제품이다. 100% 면 소재로 스트라이프 패턴 디자인과 카라 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또 3버튼 플라켓과 전면의 클래식한 노아 로고 디자인을 갖추고 있다. 화보 공개 직후 노아의 한국 공식 온라인숍에서 품절 상태였던 해당 상품은 재입고가 된 이후에도 빠르게 전 사이즈 품절된 상황이다. 가격은 23만원이다.

민지가 함께 착용한 보랏빛 모자 역시 노아에서 선보인 ‘멜턴 5 패널(Melton 5 Panel)’ 볼캡으로 비비드한 보랏빛 컬러에 노란색으로 노아 브랜드를 상징하는 알파벳 ‘NA’가 자수 형태로 새겨져 있다. 가격은 9만원이다.

뉴진스 민지의 컴백 화보 착장. (사진=어도어 홈페이지, 노아 홈페이지)
다른 화보 속에서도 민지는 노아의 ‘코어 로고 비니 하이 라이즈’ 제품을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두 상품도 마찬가지로 품절된 상태이다. 가격은 5만 5000원이다.

노아는 글로벌 럭셔리 스트리트 브랜드 ‘슈프림’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지낸 브랜든 바벤지엔과 아내 에스텔-베일리 바벤지엔이 미국 뉴욕에서 론칭한 하이엔드 스트리트 브랜드다. 스트리트의 캐주얼한 감성과 컬러는 유지하면서도 고급 소재와 클래식한 아이템을 곁들여 ‘세련된 스트리트’ 패션의 정수로 꼽힌다.

지난 2023년에는 무신사의 패션 브랜드 유통 비즈니스 전문 자회사인 무신사트레이딩이 국내 독점 유통 계약을 맺고 한국에 공식 진출하기도 했다. 노아는 지난해 11월 서울 압구정 도산대로에 국내 최초 오프라인 스토어 ‘노아 시티하우스’까지 선보이며 국내 소비자들과 접점을 확대하고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또 우승!!!
  • 물속으로
  • 세상 혼자 사는 미모
  • 힘 있게 한방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