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증권, ‘글로벌 하나인의 밤’ 개최

  • 등록 2022-12-05 오전 9:09:28

    수정 2022-12-05 오전 9:09:28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하나증권은 오는 7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 3층에서 글로벌 매크로에 관심이 있는 기관 투자자와 법인을 대상으로 미국 CME Group(시카고상품거래소)과 함께 ‘글로벌 하나인의 밤’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사진=하나증권
글로벌 하나인의 밤은 에릭 놀란드(Erik Norland) CME Group 시니어 이코노미스트와 하나금융연구소 정유탁 연구원을 초빙해 급변하는 대내외 금융 환경 속에서 글로벌 주식, 채권, 원자재, 외환(FX) 시장을 점검하고 투자전략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기관 투자자와 법인 고객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담당 영업 직원을 통해 이번 행사 참여를 신청할 수 있다.

이병철 하나증권 법인영업본부장은 “이번 행사는 어려운 시장 상황을 슬기롭게 헤쳐나가고 네트워킹 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진행하게 됐다”며 “하나금융의 글로벌 인프라와 네트워크를 활용해 경쟁력 있는 글로벌 투자 솔루션 제공에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하나증권은 기관투자자와 법인들의 성공 투자에 도움을 주기 위해 리서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다양한 상품들의 해외투자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해외 투자에서 발생되는 변동성에 대응 가능한 외환(FX), 통화선물, 해외장외파생 등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고, 하나은행 및 하나금융그룹 현지법인과 연계한 외국인직접투자(FDI), 외환거래 및 상임 대리인 서비스, 외국법인의 국내투자자문 등 전방위 글로벌투자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