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지율 역전 화성시장 여론조사...구혁모 45.2%·정명근 35.4%

  • 등록 2022-05-25 오후 2:09:55

    수정 2022-05-25 오후 2:09:55

6월1일 지방선거 화성시장 정명근 더불어민주당 후보(왼쪽)와 구혁모 국민의힘 후보.
[화성=이데일리 김아라 기자]화성시장 선거 후보자 여론조사 결과 구혁모 국민의힘 후보가 정명근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부일보가 데일리리서치에 의뢰해 화성시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사흘간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다.

이 조사에서 구혁모 국힘 화성시장 후보는 45.2%, 정명근 민주당 후보는 35.4% 지지율을 기록했다. 두 후보 간 지지율 격차는 오차 범위 밖인 9.8%p 차이가 났다.

성별로 보면 구혁모 후보가 남성 51.8%, 여성 38.1%를 얻었고, 정명근 후보는 남성 32.2%, 여성층에서 39.0%를 기록했다.

연령별로는 구 후보가 정 후보보다 4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층에서 지지율이 높게 나왔다. 40대에서 구 후보는 38.9%, 정 후보는 42.1%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는 유선RDD와 통신사가 제공한 무선 가상번호 ARS 여론조사 방식(무작위추출)으로 진행됐다. 유·무선 비율은 유선 19%, 무선 81%다. 응답률은 1.6%,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4%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